‘대한민국 예술제 제천호숫가음악제,노래하는 ‘위대한 청춘’
‘대한민국 예술제 제천호숫가음악제,노래하는 ‘위대한 청춘’
  • 이철휘 기자
  • 승인 2022.08.16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천호숫가음악제 포스터
제천호숫가음악제 포스터

[제천=스타트뉴스 이철휘 기자] 정부‘대한민국 공연예술제에 선정된 2022제천호숫가음악제가기쁜 우리 젊은 날,위대한 청춘을 주제로 펼쳐진다.

제천호숫가음악제 조직위원회(공동 조직위원장 홍갑표,유인택)는 올해5회째를 맞는 제천호숫가음악제를 29일과 내달 3,제천시 의림지 수변무대와 제천문화회관에서 열기로 했다.

이번 페스티벌은 해방 이후 우리 겨레가 이어온 삶의 추억을 영상 스토리와 아름다운 음악으로 풀어내는 갈라 콘서트로 마련됐다.

특히, 즐거운 어린 시절에 부르던 노래들,사랑과 우정을 노래하던 청춘 연가,중장년을 함께 하는 추억의 노래들을 클래식 성악가들이 출연해 음악 파노라마처럼 들려준다.

29일 저녁,제천문화회관서 열리는<로맨틱 가곡 콘서트:기쁜 우리 젊은 날>은 연인 간의 사랑을 주제로 한 가곡 페스티벌이다.

첫 만남부터 사랑의 결실을 맺기까지 단계별로 변화하는 연인의 감정에 따라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특히, 불후의 고전으로 남은 한국 영화들을 보며 유명 가곡들을 감상하는,눈과 귀가 즐거운 무대를 선사한다.

내달 3일 저녁, 제천 의림지 수변무대에 오르는<시대의 파노라마 콘서트:위대한 청춘>은 해방 이후 시대의 궤적을 따라가며 당시 사회 모습이 담긴 영상과 음악이 어우러지는 갈라 콘서트이다.

우리 국민들이 청춘기에 즐겨 부르던 노래들을 소프라노 주미영(미 워싱턴 트리니티대 교수),소프라노 이승은,송난영,김경란,테너 석승환,바리톤 석상근,임희성 등 국내외에서 활동하는 정상급 성악가들이 들려준다.

클래식 성악곡은 물론,트롯이나 대중 가요,만화 영화 주제곡도 포함돼 관객들을 추억과 감동 속에 빠져들게 한다.

두 차례 공연의 연주는 창단15주년을 맞은 소리얼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샤론 심포니 오케스트라가 각각 맡는다.

주최 측은기존 음악 공연들과는 다르게, 영상과 음악이 결합하는 새롭고 신선한 형식의 고품격 콘서트가 열릴 것이라며행사 이후 서울 등 다른 지역에서도 공연을 하는수출 콘텐츠를 무대에 올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제천호숫가음악제는 클래식 성악전문 페스티벌로,문체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선정하는대한민국 공연예술제에 충북에서는 유일하게 선정됐다.

제천 시민들이 만든 순수 비영리 모임인 조직위원회가 주도하고 있으며, 2019년에는 한국관광공사‘9월의 축제에 선정되기도 했다.

지난해에는 송년음악회,올해4월에는푸르른 날,우리 가곡 축제를 열어 시민들로부터 호평을 받기도 했다.

티켓은 오는13일부터 인터파크에서 예매할수 있으며.입장료는 2회 공연 통합티켓으로 3만 원이다.

제천시민은 시내 지정처에서 2만 원에 예매할 수 있다.


  • 본사 : 충청남도 논산시 시민로295번길 5-5(내동)
  • 대전지사 : 대전시 중구 대둔산로 133 유진빌딩 3층
  • 서울지사 :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149, 17층(세종로,광화문빌딩)
  • 대표전화 : 1899-3015
  • 팩스 : 042-585-7713
  • 업체명 : 스타트뉴스
  • 법인명 : 스타트뉴스
  • 제호 : 스타트뉴스
  • 등록번호 : 충남 아 00128
  • 등록일 : 2011-09-28
  • 발행일 : 2011-09-28
  • 발행인 : 양해석
  • 편집인 : 신선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해석
  • 스타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스타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tartnews.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