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표 인사말
스타트 뉴스를 보면 세상이 보입니다.

ceo

우리는 지금 유비쿼터스(Ubiquitous)시대에 살고 있습니다.

그만큼 정보통신기술(ICT)은 우리생활에 떼래야 뗄 수 없는 밀접한 관계를 유지하며 살아가고 있습니다.

이제 모바일(Mobile)이 가져올 미디어의 환경변화는 숨이 가쁠 정도로 놀랍게 발전을 거듭 할 것입니다.

이와 같이 세상이 급변해가는 시대의 흐름에 발맞추기 위해 우리 STN는 지난 2018년 4월20일 제2창간을 선언하고 논산시에서 대전광역시 중구 안영동에 신사옥으로 이전하면서 IPTV인 “kt올레TV전국채널 838”을 론칭하여 제주도를 비롯한 전국17개 시도에 250여개의 협력지사를 두고, 국민들에게 기자들이 밤새워 취재한 생생한 목소리를 담은 따끈따끈한 뉴스를 실시간 업데이트하여 서비스함으로써 차세대 방송플랫폼을 구축해 인프라를 공유할 것입니다.

뿐만 아니라 웹(Web)과 앱(App) 그리고 SNS 등을 가동해 뉴스레터를 10만 회원들에게 동시 전송하는 멀티미디어시스템을 완벽하게 구축해 그야말로 모바일(Mobile)과 인터넷TV(IPTV)기술 등이 융합된 생생한 초고화질 콘텐츠가 전국시청자 안방으로 파고드는 계기가 될 것으로 확신합니다.

STN는 올해 3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으로 부터 방송영상을 합법적으로 제작 송출할 수 있는 자격을 부여 받았습니다.

이에, 17여 년의 성상을 인터넷방송으로 묵묵히 지켜온 Ytv 뉴스를 자매지로 흡수해 기존 지상파와 같이 뉴스는 물론 국민들의 눈높이에 맞는 문화, 예술, 건강, 축제, 생활정보 등 다양한 교양프로그램을 시기성에 맞게 자체적으로 제작 송출하여 미디어그룹으로서 명실 공히 내일을 보는 강한 신문과 방송으로 거듭날 것을 약속드립니다.

스타트 뉴스를 보면 세상이 보입니다. 지켜봐주십시오.

감사합니다.

대표이사 양 해 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