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 갈기산농원 FOUR M 와인 2종, 국내 최초 비건 인증 획득!
영동 갈기산농원 FOUR M 와인 2종, 국내 최초 비건 인증 획득!
  • 이철휘 기자
  • 승인 2022.05.27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와인의 고급화 차별화 위한 다양한 시도 빛나
와인1번지, 충북 영동군에서 육성 중인 갈기산포도농원(대표 남성로, 남상규)의 FOUR M 와인 2종이 국내 최초 와인 분야 비건 인증을 획득했다.
와인1번지, 충북 영동군에서 육성 중인 갈기산포도농원(대표 남성로, 남상규)의 FOUR M 와인 2종이 국내 최초 와인 분야 비건 인증을 획득했다.

[영동=스타트뉴스 이철휘 기자] 와인1번지, 충북 영동군에서 육성 중인 갈기산포도농원(대표 남성로, 남상규)의 FOUR M 와인 2종이 국내 최초 와인 분야 비건 인증을 획득했다.

학산면에 소재한 갈기산농원은 ‘FOUR M 로제, 화이트, 레드스위트, 레드드라이’총 4종의 와인을 생산하고 있다.

이들 와인은 국내 유일‘킹데라’품종을 활용한 로제와인과 국내육성 품종인 ‘청수’를 활용하여 화이트 와인을 제조하고 있다.

특히, 국산효모를 활용해 풍부한 향과 포도 고유의 맛을 잘 살린 토종와인이다.

이중 로제, 화이트의 2종의 와인이 최근 국제시험인증원으로부터 비건 인증을 획득했다.

비건 인증은 갈수록 다양해지는 소비층인 MZ세대를 중심으로 소비하는 것과 환경을 함께 생각하자는 합리적인‘소비에 개인 신념을 더 하자’는 가치 있는 소비운동이다.

생산과정에서 동물유래 원재료를 사용하지 않고, 일체의 동물실험이 없어야 하며, 교차오염이 없는 와인만 비건 인증 획득이 가능하다.

갈기산농원은 생산와인의 고급화 차별화를 위해 이번 비건 인증 획득에 세심한 관심을 기울였다.

고유의 맛과 우수한 품질이 입증된 영동와인에 선택의 폭을 넓혀 비건 소비자들도 안심하고 먹을 수 있도록 국내 최초로 와인에 대한 비건 인증을 진행했다.

채식 인구는 갈수록 늘어나고 있으며, 특히 비건 인구는 2021년 말 기준 250만명을 돌파하는 등 현재는 개인의 취향을 넘어서 가치소비의 한 부분을 담당하고 있기에, 비건 인증을 와인에 접목시켰다.

나날이 늘어가는 비건 인구를 공략하기 위해서는 식품과 함께 와인도 뒤쳐져서는 안 된다라고 생각했다.

각고의 노력 끝에 와인 분야에서는 국내 최초로 비건 인증 획득의 결실을 이뤄냈다.

더 높은 도약을 꾀하고 있는 영동와인의 전반적인 품질 향상과 대외 이미지 향상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갈기산포도농원 남성로 대표는“비건인에게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와인을 만들다 보니 자연스럽게 환경도 생각하게 됐다”며,“지속 가능한 먹거리 산업을 위해 비건 인증 관리와 영동와인산업 발전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본사 : 충청남도 논산시 시민로295번길 5-5(내동)
  • 대전지사 : 대전시 중구 대둔산로 133 유진빌딩 3층
  • 서울지사 :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149, 17층(세종로,광화문빌딩)
  • 대표전화 : 1899-3015
  • 팩스 : 042-585-7713
  • 업체명 : 스타트뉴스
  • 법인명 : 스타트뉴스
  • 제호 : 스타트뉴스
  • 등록번호 : 충남 아 00128
  • 등록일 : 2011-09-28
  • 발행일 : 2011-09-28
  • 발행인 : 양해석
  • 편집인 : 신선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해석
  • 스타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스타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tartnews.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