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여도 괜찮아…영등포구, 치매안심가맹점과 지역사회 안전망 구축 앞장
치매여도 괜찮아…영등포구, 치매안심가맹점과 지역사회 안전망 구축 앞장
  • 나성훈 기자
  • 승인 2022.08.02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등포구치매안심센터, 치매안심가맹점 40곳 지정 운영
▲ 치매여도 괜찮아…영등포구, 치매안심가맹점과 지역사회 안전망 구축 앞장
[서울/스타트뉴스=나성훈 기자] 인구 고령화에 따라 대표적 노인성 질환인 치매 환자가 급격하게 증가하면서 치매는 더 이상 개인의 문제가 아닌 사회가 함께 고민하고 해결해나가야 할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이에 영등포구 치매안심센터가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인식 확산과 치매 친화적 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해 나섰다.

관내 소상공인 상점들과 업무 협약을 맺고 치매안심가맹점으로 지정해 지역사회 내 촘촘한 치매 안전망을 구축하기로 한 것이다.

치매안심가맹점은 일상에서 흔히 이용하는 음식점, 카페, 편의점, 약국 등의 상점 구성원들이 치매파트너 교육을 받고 지역 내 치매 극복을 위해 적극 동참하는 사업장을 말한다.

이들 사업장은 배회하는 치매환자 발견 시 치매안심센터나 경찰서로 연락해 안전하게 귀가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치매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바탕으로 치매 관련 정보 전달, 조기검진 권유 등 지역 주민들의 치매 예방 및 인식 개선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친다.

현재 영등포구에는 총 40개소의 치매안심가맹점이 지정·운영 중이다.

아울러 구는 지난 5월 치매안심가맹점 1호 카페로 지정된 히시커피와 함께 ‘치매어르신을 배려하는 당신이 있어 행복한다’라는 문구가 적힌 리유저블컵을 출시, 치매인식개선 및 친환경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구는 치매에 대한 관심을 제고하고 환경도 지키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두고자 한다.

히시커피 측은 “우리는 누구나 다 노인이 된다 치매는 더 이상 남의 일이 아니며 작은 관심과 참여로 지역사회에 공헌할 수 있다는 것이 감사한다”고 전했다.

치매안심가맹점은 연중 상시 모집하며 참여를 희망하는 사업장은 영등포구치매안심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김영인 건강증진과장은 “어르신들이 자주 이용하는 다양한 업체들을 대상으로 치매안심가맹점을 지속 발굴할 계획”이라며 “치매 환자와 가족, 이웃 주민 모두 걱정 없이 행복하게 생활할 수 있는 치매 친화적 영등포구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본사 : 충청남도 논산시 시민로295번길 5-5(내동)
  • 대전지사 : 대전시 중구 대둔산로 133 유진빌딩 3층
  • 서울지사 :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149, 17층(세종로,광화문빌딩)
  • 대표전화 : 1899-3015
  • 팩스 : 042-585-7713
  • 업체명 : 스타트뉴스
  • 법인명 : 스타트뉴스
  • 제호 : 스타트뉴스
  • 등록번호 : 충남 아 00128
  • 등록일 : 2011-09-28
  • 발행일 : 2011-09-28
  • 발행인 : 양해석
  • 편집인 : 신선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해석
  • 스타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스타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tartnews.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