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충주호수축제, 4년 만에 역대급 축제로 열린다
2022 충주호수축제, 4년 만에 역대급 축제로 열린다
  • 이철휘 기자
  • 승인 2022.07.12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로운 지평선_New Horizon”... 7월 28일부터 4일간 중앙탑사적공원 일원
2022충주호수축제 포스터
2022충주호수축제 포스터

[충주=스타트뉴스 이철휘 기자] 문화관광 도시 충주로의 출발을 알리는 ‘2022 충주호수축제가 지난 4년간의 공백을 딛고 역대급 축제로 열린다.

‘2022 충주호수축제는 오는 28일부터 31일까지 4일간 중앙탑 사적공원 일원에서 새로운 지평선_New Horizon’을 주제로 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화려하게 치러질 예정이다.

12일 시에 따르면 코로나 이후 일상의 회복을 알리는 충주 첫 번째 축제인 만큼 개막식부터 축제장 환경, 콘텐츠 등 모든 구성을 기존 축제보다 한층 업그레이드해 준비했다.

특히, 기존의 물놀이장과 메인무대 중심의 콘텐츠에서 드론 쇼, 미디어파사드, 수상 예술 불꽃 공연, 달 보트 등 더욱 화려하고 다채로운 킬러콘텐츠를 준비해 충주의 한 여름밤을 뜨겁게 달굴 것으로 보인다.

또한, 매일 밤 메인무대에서는 세대 저격 콘서트 시리즈가 펼쳐져 축제장을 찾은 관람객들의 눈과 귀를 시원하게 해 줄 예정이다.

첫날 개막식에서는 전 국민이 아는 메가 히트곡 아모르 파티의 김연자와 트로트의 신사 설운도 등 격 높은 트로트 무대의 향연으로 꾸며진다.

둘째 날에는 국내 대표 EDM 페스티벌인 월디페와 함께 월디페 프리페스티벌 in 충주를 국내외 최고 DJ와 함께한다.

셋째 날 토요일에는 음색 깡패이자 아티스트가 사랑하는 아티스트 선우정아페스티벌 최강자 밴드 데이브레이크매력적인 음색과 불후의 명곡 출연진 몽니떠오르는 신예 김뜻돌등이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온종일 가족과 함께 즐기는 축제를 만들기 위해 낮에는 아이들이 즐길 수 있는 물놀이장과 카약, 패들 보트 등의 무동력 레저체험을 준비했다.

저녁에는 오원영 작가의 동물과 아이 그리고 환경을 주제로 한 에코 빛 동물작품 전시와 한국 최고 거리극 아티스트가 꾸미는 거리극 공연, 마지막으로 석촌 호수에서 큰 사랑을 받는 달 보트까지 온종일 즐길 거리로 가득 채웠다.

특히, 에어컨이 설치된 컨테이너형 무더위쉼터와 식수를 무료로 나눠주는 급수 부스, 축제 안내소 등 무더위 속 축제장을 안전하게 즐길 수 있도록 관람객 편의 서비스를 확대했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충주만의 색을 가진 문화관광축제를 만들기 위해 점진적으로 변화를 줄 예정이라며 많은 관광객이 가족과 함께 축제장을 찾아 놀이와 문화공연으로 소중한 여름 추억을 만드는 시간이 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축제 관련 자세한 사항은 충주중원문화재단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충주중원문화재단 축제팀(043-846-7982) 및 충주시청 관광과 관광마케팅팀(043-850-6721)으로 문의하면 된다.

 

  • 본사 : 충청남도 논산시 시민로295번길 5-5(내동)
  • 대전지사 : 대전시 중구 대둔산로 133 유진빌딩 3층
  • 서울지사 :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149, 17층(세종로,광화문빌딩)
  • 대표전화 : 1899-3015
  • 팩스 : 042-585-7713
  • 업체명 : 스타트뉴스
  • 법인명 : 스타트뉴스
  • 제호 : 스타트뉴스
  • 등록번호 : 충남 아 00128
  • 등록일 : 2011-09-28
  • 발행일 : 2011-09-28
  • 발행인 : 양해석
  • 편집인 : 신선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해석
  • 스타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스타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tartnews.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