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서정희 딸 서동주, 변호사-방송인-회사원 모두 소화하는 갓생 N잡러
‘라스’ 서정희 딸 서동주, 변호사-방송인-회사원 모두 소화하는 갓생 N잡러
  • 양해석 기자
  • 승인 2022.06.29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언니 “면접만 60번 봤다“ 우여곡절 美 대형 로펌 입사 비하인드 대방출
▲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교육/스타트뉴스=양해석 기자] 변호사, 방송인, 회사원 모두 소화하는 갓생 N잡러 서동주가 ‘라디오스타’에 출격한다.

그는 “면접만 60번 봤다”며 미국 대형 로펌에 입사하기까지 우여곡절 스토리를 들려준다.

미술학부터 경영학까지 마스터한 어나더 클래스 스펙을 보유한 서동주는 33살에 로스쿨에 입학하게 된 사연을 ‘라디오스타’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오늘 밤 10시 20분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소유진, 박군, 김다현, 서동주가 출연하는 ‘나의 갓생일지’ 특집으로 꾸며진다.

방송인 서정희의 딸로 알려진 서동주는 미국 MIT를 졸업한 뒤, 대형 로펌에 입사한 엘리트 변호사다.

현재 변호사뿐만 아니라 방송인, 회사원 등으로 활동하는 갓생 N잡러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라디오스타’를 처음 방문한 서동주는 현재 출연 중인 예능 ‘골 때리는 그녀들’ 비하인드를 들려준다.

그는 촬영 당시 아찔했던 부상 장면을 회상하면서 MC 안영미에게 사과했던 이야기를 꺼내 호기심을 불러모은다.

이날 서동주는 미술학, 순수수학, 경영학을 전공했다며 어나더 클래스 스펙을 자랑한다.

이어 33살에 로스쿨에 입학하게 된 사연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로스쿨을 졸업한 뒤, 서동주는 미국 대형 로펌에 입사하게 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한다.

그는 “면접만 60번 봤다”고 우여곡절이 많았다며 털어놓자, MC들과 게스트들이 놀랐다는 전언이다.

또 서동주는 짠내가 폭발하는 로펌 생활을 공개한다.

그는 상사의 한마디에 자극받아서 시작한 것이 있다고 밝혀 과연 정체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그런가 하면, 서동주는 유방암 투병 중으로 알려진 어머니 서정희의 근황에 대해 들려준다.

서동주는 아픈 어머니를 위해 ‘이것’을 선보였다고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후문. 서동주의 우여곡절 대형 로펌 입사 비하인드는 오늘 수요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 본사 : 충청남도 논산시 시민로295번길 5-5(내동)
  • 대전지사 : 대전시 중구 대둔산로 133 유진빌딩 3층
  • 서울지사 :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149, 17층(세종로,광화문빌딩)
  • 대표전화 : 1899-3015
  • 팩스 : 042-585-7713
  • 업체명 : 스타트뉴스
  • 법인명 : 스타트뉴스
  • 제호 : 스타트뉴스
  • 등록번호 : 충남 아 00128
  • 등록일 : 2011-09-28
  • 발행일 : 2011-09-28
  • 발행인 : 양해석
  • 편집인 : 신선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해석
  • 스타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스타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tartnews.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