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운동가 후손 제롬 김 국제백신연구소 사무총장, 한국 마이스관광 홍보 위해 나섰다
독립운동가 후손 제롬 김 국제백신연구소 사무총장, 한국 마이스관광 홍보 위해 나섰다
  • 양해석 기자
  • 승인 2021.11.25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관광 재개에 맞춰 한국관광 안전성과 매력 전 세계 홍보
▲ 독립운동가 후손 제롬 김 국제백신연구소 사무총장, 한국 마이스관광 홍보 위해 나섰다
[사회·교육/스타트뉴스=양해석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국제관광 재개가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일반 관광 분야보다 한 발 앞서 활성화될 것으로 보이는 마이스 및 비즈니스 관광 목적지로서 한국을 홍보하기 위해 국제백신연구소의 제롬 김 사무총장을 25일 한국관광명예홍보대사로 위촉했다.

김 사무총장은 국제 백신·감염병 분야에서 높은 권위를 가지고 있는 인물로 2015년부터 국제백신연구소 사무총장을 역임하고 있다.

서울에 본부를 두고 있는 국제백신연구소는 UN개발계획 주도로 설립된 비영리 국제기구로 1994년에 한국이 최초로 유치한 국제기구이며 세계 보건, 특히 저개발국가와 개발도상국을 위한 백신 개발·보급 등의 역할을 수행 중이다.

미국 국적인 김 사무총장은 일제강점기 미국에서 독립운동을 한 애국지사 김현구 선생의 손자로서 할아버지의 나라 한국에 대한 깊은 애정을 가지고 이번 명예홍보대사 위촉을 흔쾌히 수락한 것으로 알려졌다.

명예홍보대사로서 김 사무총장은 향후 글로벌 마이스 전문매체와의 인터뷰 등을 통해 실제 한국 생활을 바탕으로 한국의 관광매력과 관광안전성을 홍보하는 등의 활동을 펼쳐갈 예정이다.

25일 공사 안영배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대 국제백신연구소에서 열린 임명식에 참석한 김 사무총장은 “한국은 세계적인 관광 및 마이스 강국이 될 수 있는 좋은 여건을 갖추고 있어 백신과 여러 조치들로 팬데믹을 종식시켰을 때 세계적으로 부상하고 있는 K-팝·영화 등 한국 문화와 창의성에 힘입어 한국 관광과 마이스 산업이 크게 도약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한국관광명예홍보대사로서 맡은 바 소임을 다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공사 이영근 MICE기획팀장은 “국제적 공신력을 가진 김 사무총장님의 홍보대사 활동은 한국관광 안전 경쟁력을 홍보하는 데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 본사 : 충청남도 논산시 시민로295번길 5-5(내동)
  • 대전지사 : 대전시 중구 대둔산로 133 유진빌딩 3층
  • 서울지사 :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149, 17층(세종로,광화문빌딩)
  • 대표전화 : 1899-3015
  • 팩스 : 042-585-7713
  • 업체명 : 스타트뉴스
  • 법인명 : 스타트뉴스
  • 제호 : 스타트뉴스
  • 등록번호 : 충남 아 00128
  • 등록일 : 2011-09-28
  • 발행일 : 2011-09-28
  • 발행인 : 양해석
  • 편집인 : 신선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해석
  • 스타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스타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tartnews.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