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운세] 12년11월6일 호랑이에게 물려가도 정신만 차려라
[오늘의 운세] 12년11월6일 호랑이에게 물려가도 정신만 차려라
  • 스타트뉴스
  • 승인 2012.11.06 0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타트뉴스] = '오늘의 운세' 2012년 11월6일 (음력 9월23일·신미)

▶쥐띠 = 자기 과신은 피하고 어떤 일이든지 적극적으로 나서라. 겸허한 자세로 최선을 다하면 소기의 목적이 달성될 듯. 친한 친구가 사랑의 라이벌로 나타나니 마음고생이 있겠다. 1·2·3월생 푸른색이 용기를 주는 색이며 검정색은 피할 것. 남쪽 불운.

▶소띠 = 자기 마음의 문을 열줄 아는 사람이 돼라. 남에게 베풀어야 자기에게도 득이 있는 법. 제 아무리 좋은 연장이라도 안 쓰면 녹이 슨다는 것을 깨달아라. ㄱ·ㅇ·ㅈ 성씨는 자기개발에 힘쓸 것. 1·4·9월생 소화불량으로 고통 받을 수니 음식 조심.

▶범띠 = 마음을 비우고 욕심을 버리고 진심을 보이면 상공인은 운이 열릴 것이다. 문서관계에 신경 써라. 관재수가 따를 듯. 그로 인해 건강을 해칠 염려 있겠다. 잡은 고기도 놓칠 약한 힘이니 상대를 경계할 것.

▶토끼띠 = 사랑하는 사람의 마음을 상하게 하지 마라. 자기 책임은 스스로 완수해야 할 때다. 상대를 설득하려면 치밀한 작전이 필요하다. 동 ` 남쪽은 가지 말 것. 당신에게 불리할뿐더러 더욱 막히게 된다.

▶용띠 = 매사가 힘에 겨워 일어설 수 없는 격. 서쪽 ㄱ·ㅂ·ㅈ 성씨 도움을 청해보라. 당신이 풀기 힘든 일을 도와줄 것이다. 여성은 사랑하는 자를 한번쯤은 관심있게 주시할 필요가 있다. 2·8·10월생 무모한 행동은 삼가고 고집을 버릴 것.

▶뱀띠 = 화가 나는 것을 순간을 참아내야 한다. 연인과 동료 사이에 인내하면 당신의 속 깊은 마음씨가 반드시 전달될 것이다. ㅈ·ㅍ·ㅎ 성씨에게 도움을 받아라.

▶말띠 = 물은 고여 있으면 썩게 마련. 돈은 유통이 돼야 가치가 있다. 물은 흘러넘칠 때 마실 물이 된다. 내가 배불리 먹고 남을 주는 것은 대접이 아니라 버리는 것이다. 철강사업에 투자하는 것은 길하다.

▶양띠 = 경쟁자는 멀리 있는 것이 아니다. 그러나 지혜 앞에선 경쟁자도 못 당한다. 사랑하는 사람 떠나고 외롭게 되는 격. 호랑이에게 물려가도 정신만 차려라. 토끼띠 11월, 용띠 5월생과는 특히 조심할 것.

▶원숭이 = 개미처럼 부지런하고 뱀 같은 지혜를 얻어 오늘의 시련을 넘겨라. 허무한 마음을 무엇으로 달랠 것인가. 이제부터라도 취미활동을 가져보는 것도 좋겠다. 진리를 얻을 듯. 2·8·11월생 자신감을 찾아라.

▶닭띠 = 목적 없이 길 걷는 사람처럼 미련한 것은 없다. 목적을 세워 차질이 없도록 하라. 베푸는 것만이 능사가 아니고 옳고 그름을 판단하는 것이 더 중요하다. 2·4·6월생 모든 것 정리하고 가정에 충실할 것.

▶개띠 = 집에서 스트레스를 받았다 해도 직장에서 내색을 안 하는 프로페셔널한 자세로 오늘 하루 잘 넘길 듯. 미혼 남녀는 데이트 신청이 쇄도하는 기분 좋은 날. 마음의 문을 열 때. ㅈ·ㅂ·ㅇ 성씨를 만날 수 있겠다.

▶돼지띠 = 형제간 우애가 깨질 우려 있으니 유념하라. 우애를 돈독히 하면 심신이 편해질 듯. 그로 인해 사업도 막힘없이 잘 돼 가겠다. ㅅ·ㅊ·ㅁ 성씨 늦은 시간에 술은 취하도록 마시지 말라. 행운을 버리는 실수가 발생할 듯.
 


  • 본사 : 충청남도 논산시 시민로295번길 5-5(내동)
  • 대전지사 : 대전시 중구 대둔산로 133 유진빌딩 3층
  • 서울지사 : 서울시 종로구 세종대로 149, 17층(세종로,광화문빌딩)
  • 대표전화 : 1899-3015
  • 팩스 : 042-585-7713
  • 업체명 : 스타트뉴스
  • 법인명 : 스타트뉴스
  • 제호 : 스타트뉴스
  • 등록번호 : 충남 아 00128
  • 등록일 : 2011-09-28
  • 발행일 : 2011-09-28
  • 발행인 : 양해석
  • 편집인 : 신선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해석
  • 스타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스타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tartnews.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