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속보
[최병학 명사칼럼] 갈등을 넘어 상생협력과 사회통합으로
[최병학 명사칼럼] 갈등을 넘어 상생협력과 사회통합으로
  • 최문갑 기자
  • 승인 2019.03.08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병학 (한국갈등관리학회장, 한국갈등관리연구원장)
최병학 연구원장
최병학 연구원장

우리 사회는 언필칭 갈등의 시대’, ‘갈등공화국라 할 만큼 지역간, 계층간, 세대간, 노사간 갈등이 만연하여 큰 혼란을 겪고 있으나, 갈등의 선제적 예방과 합리적 해결을 위한 시스템은 매우 취약한 실정이다.

오늘의 사회적 문제는 모두가 갈등을 내포하고 있으며, 공공정책 역시 마찬가지이다. 다양한 행위주체들인 국가(중앙정부), 지방정부(지자체), 기업공기업은 물론 CS(Customer Satisfaction)에서 갈등관리에 매달리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최근 우리 사회를 들썩이게 만드는 공공갈등, 사회갈등은 그칠 줄 모르고 계속 발생하고 있다. 얼마 전의 신고리 원전 5, 6호기 중단 공론화, 제주 제2공항 건설 갈등, 최저임금 인상 관련 노사갈등, 청년일자리 갈등, 탈원전 및 노후 석탄화력발전 폐쇄 및 기후갈등, 4대강 보 철거해체 갈등, 한유총 유치원 폐원 갈등을 비롯한 각종 이념갈등이 그칠 줄 모른다.

조사 자료에 의하면, OECD 국가 중 사회갈등지수는 터키가 가장 높고 한국은 칠레에 이어 7번째로 높으며, 핀란드가 가장 낮다. 한국의 사회갈등 경제비용이 무려 246조에 육박한다는 2013년 삼성경제연구소의 조사결과도 있다.

현대 사회는 다양한 이익집단이 정책결정과정에 참여하고, 다원화된 사회에서 자신의 이익을 표출하는 과정에서 상반되는 두 이익을 주장하는 개인 및 집단이 서로 상충, 이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양 당사자 간의 갈등으로 이어지고, 나아가 사회갈등으로 확대 재생산되는 악순환을 겪는 것이다.

그리하여 2014814()한국갈등관리학회와 ()한국갈등관리연구원이 출범, 전문가그룹을 구성하여 학술연구, 조사분석, 현장지원, 교육훈련, 네트워크 및 거버넌스 구축에 매진해 오고 있다. 특히 다음과 같은 갈등관리 핵심주제를 가지고 국가와 지역사회의 갈등예방 및 해결에 기여하고자 한다.

첫째, 갈등관리는 공공갈등 및 사회갈등의 예방 및 해결을 위한 합리적 수단방법론이며, 그 목적은 상생협력과 사회통합에 있다.

둘째, 갈등관리는 차가운 머리’(이성)뜨거운 가슴’(감성)의 적절한 균형과 온전한 결합의 산물(결과물)이다.

셋째, 갈등관리는 보수적이지도 진보적이지도 않은 만큼, 고정관념에서 탈피하고 이해설득절충하여 공통분모를 찾아내야 한다.

넷째, 갈등조정 및 협상은 어느 한쪽에 치우친 완고한 입장을 현실에 적용가능한 이해관계로 전환변환시켜야 한다.

다섯째, 갈등은 단번에 조정해결될 수 없으며, 단계적체계적으로 합의가능한 영역으로 접근하되 비교형량의 원칙을 감안해야 한다.

여섯째, 갈등관리는 해결보다 예방이 더욱 중요하며, ‘전문교육토론학습조사분석 및 운영체계를 토대로 구성원들의 역량을 구축해야 한다.

일곱째, 갈등당사자 간의 직접적 조정협상은 바람직하지 않으며, ‘대안적 분쟁해결을 위한 중립적인 전문가그룹의 조력개입이 효과적이다.


  • 본사 : 충청남도 논산시 시민로295번길 5-5(내동)
  • 지사 : 대전시 중구 대둔산로 133 유진빌딩 3층
  • 대표전화 : 1899-3015
  • 팩스 : 042-585-7713
  • 업체명 : 스타트뉴스
  • 법인명 : 스타트뉴스
  • 제호 : 스타트뉴스
  • 등록번호 : 충남 아 00128
  • 등록일 : 2011-09-28
  • 발행일 : 2011-09-28
  • 발행인 : 양해석
  • 편집인 : 길현율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정복
  • 스타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스타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tartnews.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