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속보
한밭대, 기업 동행 중국 동북 시장 활로 개척 나서
한밭대, 기업 동행 중국 동북 시장 활로 개척 나서
  • 이정복 기자
  • 승인 2019.01.23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INC+사업단-교수창업기업, 전자상거래 창구 개설 협약

[스타트뉴스=이정복 기자]

국립 한밭대학교(총장 최병욱)LINC+사업단(단장 차동진)과 교수창업기업 통천글로벌(대표 강희정 교수)이 지난 17일-18일 중국 선양 및 다렌 글로벌 전자상거래 거점기지를 방문, 협약을 체결했다고 23일 밝혔다.

중국선양 화런국제호텔에서 17일 진행된 한밭대 LINC+사업단과 통천글로벌 및 선양 글로벌 전자상거래 산업원(대표 창안치 총경리)과의 협약식에는 선양시 상무국 장쟝칭 국장, 화평구 류쯔환 구청장을 비롯한 선양TV방송국 등 현지 언론, 대전광역시 심양대표처 노영호 수석대표 등 한중 기업인들이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이어 18일엔 대련 글로벌 전자상거래 종합시범구와 대련 최대의 민영 플랫폼 기업인 라핑궈그룹의 O2O 쇼핑몰 참관에 이어 카이룬호텔에서 한밭대학교 LINC+사업단 및 통천글로벌과 라핑궈그룹(대표 신윤호 총경리)의 협의서 체결이 있었다.

이 자리에는 대련 글로벌 전자상거래 종합시범구 공영택 주임과 라핑궈그룹 김영건 동사장, 코트라 다렌 무역관 김명신 관장, 한중 기업인 등이 참석하였다.

또한 이번 협약식에서는 화장품, 건강식품, 기능성 보호대 제조업체인 에이팜(대표 허경), 리뉴얼(대표 이공조), 다누림(대표 이채령), 타임시스템(대표 김용필), ㈜천산(대표 박상훈) 등 한국측 참가기업과 콰징 담당자 간담회도 동시에 이루어졌다.

한밭대학교 LINC+사업단 차동진 단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한국 기업들의 중국 동북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며중국 연해지역 및 내륙남방지역의 전자상거래 거점과의 협력을 확대하고 창출된 성과를 바탕으로 글로벌 인재양성을 추진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최근 빠른 속도의 성장세를 보이며 중국 온라인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글로벌 전자상거래, 즉 콰징뗀상(跨境电商) 종합시범구는 중국 정부가 전국 주요 거점지역에 지정하고 있으며, 보세창고 수입 방식을 운영할 수 있도록 시범 허용하고 있는 등 지원을 확대하고 있다.

향후 중국심양 및 대련의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과 O2O 쇼핑몰에는 한밭대학교 가족회사의 우수제품 및 지역 특산품 등의 전용 판매관이 개설되며, 국립 한밭대는 이들 거점들과 다양한 형태의 글로벌 산학협력을 전개할 예정이다.


  • 본사 : 충청남도 논산시 시민로295번길 5-5(내동)
  • 지사 : 대전시 중구 대둔산로 133 유진빌딩 3층
  • 대표전화 : 1899-3015
  • 팩스 : 042-585-7713
  • 업체명 : 스타트뉴스
  • 법인명 : 스타트뉴스
  • 제호 : 스타트뉴스
  • 등록번호 : 충남 아 00128
  • 등록일 : 2011-09-28
  • 발행일 : 2011-09-28
  • 발행인 : 양해석
  • 편집인 : 신선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양해석
  • 스타트뉴스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스타트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startnews.co.kr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