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회 온샘 한국화회 한국화전”대학 내 갤러리 목련에서 열린다고
“제3회 온샘 한국화회 한국화전”대학 내 갤러리 목련에서 열린다고
  • 조성연 기자
  • 승인 2018.07.11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샘 한국화회’ 회원들의 작품 50여점이 전시~

[대전]스타트뉴스=조성연 기자]=국립 한밭대학교(총장 송하영)한국화를 배우는 수강생들의 모임인 온샘 한국화회회원들의 작품 50여점이 79()부터 대학 갤러리 목련에서 3회 온샘 한국화회 한국화전이 열리고 있다고 밝혔다.

한밭대 평생교육원 한국화전
한밭대 평생교육원 한국화전

지난 10() 오전, 전시회장에서 만난 한밭대 평생교육원 임지숙 지도교수(한국화과정)가 신진영 씨의 작품 아름다운 날에 대해 "화선지의 특징"을 잘 살렸어요. 먹이 자연스럽게 번지도록 해서 구름이 살짝 달을 가리고 있는 모습을 표현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한밭대 평생교육원 한국화전
한밭대 평생교육원 한국화전

한국화를 배우는 온샘 회원들의 면면을 살펴보면 평범한 직장인이나 선생님, 음악을 전공했던 사람도 있고, 서양화를 그리다가 한국화를 새롭게 시작한 사람, 서예나 캘리그라피를 하는 사람 등등 정말 다양한 배경을 가지고 있다이러다 보니 작품의 소재나 표현방법 역시 다채롭다고 말했다.

임지숙 지도교수는 전시작 중에는 한국화지만 마치 유화 같은 느낌으로 꽃을 표현하거나 커피를 활용해 부드러운 갈색을 만들어 채색한 작품, 캘리그라피를 응용한 작품, 부여 궁남지의 야경을 추상적으로 표현한 작품도 있다고 소개했다.

전시회장을 찾은 학생들은 단순한 한국화 전시라고 생각했는데 다양한 주제의 작품을 만날수 있어 좋았다고 소감을 말했다.3회 온샘 한국화회 한국화전은 오는 13()까지 계속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